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오늘은 존경하는 우리 아바님의 생신날...
생일 = 생일선물 혹은 뿌레젠뚜 ~ 라는건 원만한 사회생활을
영위하고자 한다면 잊어서는 안 되는 흔들리지 않는 절대불변의 진리!

가격이 적당한 녀석은 선물로서의 격식이, 괜찮은 놈은 가격이,
이것저것 이놈저놈이 다 문제인지라 우왕좌왕한 끝에 나온 결재액은...19만원...Orz
물물교환은 아니지만 11일 전에 있었던 내 생일선물 땐...흐흑...ㅠ_ㅠ);;

그렇게 빈 지갑과 쓰린 속을 부여잡고 있는 나에게 어머니가 오셔서는,
'선준아, 공익해서 이제 정기적으로 월급도 나오고 하니 십일조나...'

떠헉 ~ ㅡㅁㅡ)!;;

십일조라는게 무엇인가 하니...主(교회)께 자기 수입의 1/10을 바치는 행위입니다.
그렇게 간당간당하던 내 지갑의 간덩이는 불의의 크리티컬 히트가 터지는 바람에 사망...;;;

의식을 잃고 축 늘어진 지갑을 보는 맴이 찢어지는거 같쑴니다...ㅠㅁㅠ);;

  1. 가필드 2007.03.27 14:06

    ...거기서까지 십일조라...저야 5천원 밖에 못받아서 낼 여유도 없었지만
    군대월급에서 십일조라...너무 시기상조 아닐지요...

    • 어머니 생각으론 부모밑에 있어서 생활비 안 드는 상태에서
      돈 버는 이때가 오히려 내기 쉽다는 판단이셨을 듯 ^^);;
      (물론 현역이었다면 이런 계산은 말도 안됩니다만 --;;)


      그냥 효도한다는 느낌으로 가능한 선에서 내려고 합니다 ^^)*

  2. 호야 2007.03.28 10:36

    ㅋㅋㅋ 행님 내가 놀러 왓십니더..ㅋㅋ

  3. Favicon of https://carcinogen.co.kr BlogIcon Carcinogen 2007.03.30 14:45 신고

    No, No
    공익 월급 모아서 1DMK.III 사는 것 아녔어?

    • 모른다는 듯 진지하게 친구를 헛된 지름지옥에 미는 나쁜녀석 ㅡㅡ);;
      내가 성자들과 바둑두고 등도한 신설들과 탁구칠 정도로
      수양이 깊지 않았으면 어린양을 타락시키는 죄를 지을뻔 했으니, 나에게 감사할지어다~!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