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용자 삽입 이미지


 오늘까지는 어찌 버텨보겠다고 아둥바둥 출근하기는 했으나...

도저히 견디지 못하고 오후부터 병가를 내기로 결정 ㅠ_ㅠ);;

여름감기에 이어지는 몸살기운의 파상공쇄에 이은 右발목염좌

재발이라는 결정타에 결국 백기를 들 수 밖에는...Orz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남은 병가 일수 28.5일
  1. LVP 2007.06.21 12:29

    결국 대패하셨군요;;;

  2. 가필드 2007.06.21 20:24

    어이쿠...몸관리 잘하세요...

+ Recent posts